다이소 짝퉁 탱글티저 브러쉬 후기

어른이 옥체관리 : 탱글티저 저렴이 다이소 3중 브러쉬

페이스북 광고 효과가 좋긴 좋은 듯 합니다. 언젠가도 페이스북 광고 보다가 홀려서 파운데이션을 구입했었는데, 최근엔 탱글엔젤에 꽂혔습니다.

(그 때 구입했던 거 - 광고에 낚인 플로르드망 쿠션 후기)


탱글엔젤 브러쉬로 빗으면 머리가 쫙쫙 펴지면서 탱글탱글해 보이는 것이 아주 탐났어요. 탱글엔젤 후기를 검색해 보니, 탱글엔젤은 빗의 모 길이가 짧아서 두피에 자극이 없는 대신 한 번에 속 시원히 빗어지는 느낌은 아니라고 합니다. 탱글티저 브러쉬가 한 번으로도 쫙쫙 잘 빗겨진다고 합니다. 여러 명의 후기를 읽어본 결과 탱글엔젤보다 탱글티저 후기가 더 좋았어요. 대신 탱글티저는 손잡이가 없어서 불편하다고 합니다.


이런 후기를 보고도 탱글엔젤 브러쉬가 예쁘니까 탱글엔젤을 살거라며, 롭스와 올리브영에 들렀습니다. 그러나 어딜가도 탱글엔젤 브러쉬와 탱글티저 브러쉬가 없었어요. 사이즈가 여러 개 있어서, 실물보고 사고 싶어서 인터넷 주문은 미루고 있었습니다.


그러다가 다이소에 물병과 게살 발라먹는거 사러 갔다가 짝퉁 탱글티저 브러쉬를 보았습니다. 탱글티저, 탱글엔젤 브러쉬는 2만원 정도인 것 같은데, 다이소 탱글티저 브러쉬는 손잡이도 달려있고 3천원 입니다. 더욱이 제가 좋아하는 금색이 있었어요. 바로 하나 사 왔습니다.


다이소 탱글 티저 짝퉁


크기는 한 뼘이 채 안 되는데 유선형 형태가 쥐고 쓰기 편할 것 같아 보였습니다.

플라스틱이라 물에 박박 씻어도 될 것 같고요. 물로 머리감기 하면서 우츠기 류이치 책에서 본 멧돼지털 브러쉬를 샀었거든요. 머리 빗질은 잘 되나, 빗 세척이 너무 어려웠습니다. 나무 빗을 물에 담궈서 헹굴 수도 없고요. 결국 빗 세척이 쉬운 것을 찾아 다시 플라스틱 빗으로 돌아왔어요.


메탈 3중 손잡이 두피 브러쉬


이름은 메탈 3중 손잡이 두피 브러쉬 입니다. 탱글 티저 브러쉬, 탱글 브러쉬 이렇게 짓지는 않았네요.



짝퉁 탱글 티저 브러쉬 모

옆에서 보면 두상에 맞게 안 쪽으로 휘어져 있습니다.


다이소 짝퉁 탱글티저 브러쉬


빗질 해보니 머리에 착 달라붙는 느낌이었어요.


다이소 3중 브러쉬


3중 브러쉬라고 하더니, 모의 높이가 3가지 입니다.


바로 빗어보니, 두피까지 시원합니다. 두피에 자극이 심할 것 같은 정도는 아니고, 빗질 했는데 시원한 느낌이었어요. 한 번 빗어도 속시원하게 잘 빗어집니다. 탱글엔젤 브러쉬 사려다 못 사고 있던 차에 다이소 짝퉁 탱글티저 브러쉬를 발견했는데, 득템한 기분입니다.


ⓒ어른이 성장일기(eoreuni.com) 글을 퍼가지 마시고 공유를 해주세요.
불펌 적발 시 법적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