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시장 텐동 맛집 온센 후기,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송도점

온센텐동 맛

골목식당을 보며 굉장히 가보고 싶은 집이 두 곳 있었습니다. 온센과 연돈입니다. 튀김을 무척 좋아하는데다가 장인정신 느껴지는 두 분의 사장님을 보니 그 맛이 너무 궁금했습니다. 온센은 집에서 너무 멀었고, 연돈은 가 볼 만한 거리였으나 대기시간이 너무 길어 도전을 못 해보고 있었습니다. 송도에 일이 있어 송도 맛집을 검색하다 보니 온센 텐동 체인점이 현대 프리미엄 아울렛 송도점 지하에 있다는 눈에 확 띄는 정보를 발견했습니다. 무척 가보고 싶던 온센이 인근에 있다니! 행복했습니다. 드디어 온센 텐동을 맛보게 되었습니다.

송도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온센도 웨이팅이 긴 것은 아닐지 걱정을 하며 갔으나, 기다림 없이 바로 자리에 앉았습니다. 주문 즉시 튀기기 때문에 15분 가량 기다려야 한다고 안내해 주었습니다. 넓직한 주방 안을 보니 깨끗하고, 김장대야처럼 큼직한 구리색 튀김 솥에 튀김을 하고 있었습니다. 골목식당 방송에서도 사장님이 튀김솥에 대한 집착과 열정이 있던 것이 떠올랐습니다. 그 사장님은 없으나 많은 수의 요리사가 있었습니다.



음식이 나왔습니다. 기대에 비해 소박한 첫 인상이었습니다. 집에서 쓰는 국그릇 정도 되는 자그마한 그릇에 튀김이 올라가 있고, 장국 하나와 단무지를 줍니다. 이 집의 시작은 간단히 먹고 지나가는 푸드트럭 튀김덮밥 집이었는데, 너무 오랫동안 가보고 싶은 맛집으로 환상이 커서 뭔가 더 거창하게 나올 줄 알았습니다.


온센 텐동 맛


뒤에 꽂혀 있는 접시를 빼 튀김을 덜어 냈습니다. 그리고 한 입 먹어보니 기름기가 좀 많긴 하나 바사삭 하는 튀김 옷이 맛있습니다. 간도 잘 맞고요. 김튀김조차 맛있습니다. 튀김을 덜어낸 뒤, 계란을 갈라 밥과 쓱쓱 비빕니다. 밥에는 이미 간장이 뿌려져 있어, 온센타마고 (계란)과 비비니 100% 맛이 보장되는 간장계란밥이 되었습니다. (밥 부족하다고 하면 더 줍니다) 간장 계란 밥이니 밥은 맛이 없을 수 없고, 밥 떠 먹으면서 튀김을 하나씩 집어 먹으니 맛있습니다. 튀김 덕분에 점점 배가 불러오는 포만감이 있었습니다. 새우 튀김이 무난하게 느껴질 정도로 나머지 튀김들이 맛있었고, 특히 꽈리고추 튀김이 좋았습니다. 방송에서 꽈리고추 튀김이 맛있단 이야기가 뭔지 알 듯 했습니다. 튀김 러버라도 튀김만 먹다보면 좀 느끼한데, 그 때 매콤한 꽈리고추를 한 입 먹으면 개운해 집니다.


재방문 의사 있으며, 본점도 가보고 싶어졌습니다.


상호 온센

위치 현대 프리미엄 아울렛 송도점 지하 1층 (체인점이고, 본점은 신포시장 근처 어디임)


ⓒ어른이 성장일기(eoreuni.com) 글을 퍼가지 마시고 공유를 해주세요.
불펌 적발 시 법적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