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쁜 보조배터리 겸용 손전등

TSST 손전등 겸용 보조배터리

주영샘께 원형의 예쁜 보조배터리를 빌려 쓰다가, 저도 비슷한 것을 가지고 있는 것이 떠올랐습니다. 씨디맨님께 선물 받았는데, 예뻐서 안 쓰고 모셔두던 TSST 3000mAh 보조배터리에요.


TSST 보조배터리


좋은 디자인상을 받은 제품이라고 하는데, 정말 예쁜 보조배터리 입니다.


예쁜 보조배터리


웜톤 나무 위에 올려놓고 찍었더니 공중전화 박스 색처럼 나왔는데, 실물이 더 이뻐요. 한 쪽에 손전등이 달려 있어서, 보조배터리 겸 손전등으로 쓸 수 있습니다.



tsst 보조배터리 충전 방법

예쁘고 손전등도 되는데, 사용법을 헷갈려 첫 날은 들고 나가서 쓰지도 못하고 가져 왔습니다. 버튼을 꾹 누르면 충전이 된다는데, 충전이 안 되더라고요. 사용설명서도 대충 적혀 있어서 손전등 부분을 쓱 빼내야 충전 코드 꽂는 곳이라는 것을 몰랐어요.


tsst 보조배터리 사용방법


이렇게 손전등 부분을 쑥 빼내면 (usb에 꽂혀 있는 것이라 돌리면 안 빠집니다. 그냥 쑥 빼내야 빠져요) 안 쪽에 마이크로 5핀 충전기 꽂는 곳과 usb 케이블 꽂는 곳이 있었습니다.



어쩐지 뒷면에는 usb 꽂는 곳 하나 밖에 없어서, 요즘 시대에 웬 usb 충전인가 했습니다. 손전등 뒤에 숨어 있던 마이크로 5핀 단자에 갤럭시 충전기를 꽂으면 보조배터리가 충전이 됩니다.


보조배터리 충전 방법


충전 되면서 옆에 불이 들어와서 어느 정도 충전되었는지 알 수 있습니다.


손전등


손전등은 안 쓸 때, 뒷면 usb 꽂는 곳에 꽂아두면 됩니다. 보조배터리 대신 손전등으로 쓰고 싶을 때는 다시 앞쪽에 꽂고요. 즉, 보조배터리와 손전등을 동시에 사용할 수는 없습니다.


ⓒ어른이 성장일기(eoreuni.com) 글을 퍼가지 마시고 공유를 해주세요.
불펌 적발 시 법적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