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님 내쫓는 증권사 은행 홈페이지 보안프로그램

어른이 과학기술 일기 : 손님 내쫓는 증권사 은행 홈페이지 보안프로그램

요즘같은 박리 시대에 연이자 4.4%까지 주던 현대증권 CMA를 좋아했습니다. 그러나 CMA 금리가 수시로 바뀌기 때문에 종종 확인을 해 줘야 합니다. 얼마 안 되는 돈이나마 쬐금이라도 이자를 더 받으려고 주기적으로 확인을 하곤 합니다.


- CMA 금리 비교해보니 아직도 KB증권 cma 통장이 1위

- 수시 입출금 통장 금리 비교

- CMA 체크카드 혜택 좋은것은?


모네타, 뱅크샐러드, 은행연합회 홈페이지 등에서 확인을 한 뒤에, 괜찮은 것이 보이면 해당 증권사 홈페이지에 들어가 봅니다.


은행 증권사 보안프로그램


종합 정보 사이트에는 소개되지 않은 혜택이나 단서조항이 있을 수 있거든요. 또는 새로운 cma 체크카드 좋은거 있는지 확인하러 들어가기도 하고요.



kb증권 cma 금리와 체크카드 상품이 뭐가 있는지 보려고 눌렀더니...


은행 증권사 보안프로그램


금융 상품 구경하는데도 쓰레기 보안 프로그램을 깔라고 합니다.

조회, 이체 업무 등의 어쩔 수 없는 상황이면 못마땅해도 은행 증권사 보안프로그램을 다 설치하지만, 이 증권사에는 뭐 좋은거 있나 상품 구경하는데도 보안프로그램을 깔려고 하면 그냥 꺼버리게 됩니다. 구경 안하고 말죠 뭐!



그래도 정보가 궁금한 경우, 모바일에서 들어가면 저런 쓰레기 보안프로그램 설치 없이 금융상품들을 구경할 수 있습니다.

PC에서 편히 찾아보다가, 보안프로그램 때문에 핸드폰을 들고 검색하노라면 답답합니다.


증권사, 은행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업무를 보는 것이 아니라, 정보 취득 목적으로 적금이나 cma 상품 뭐 있는지, 카드 종류는 뭐 있는지 보려고 하는 예비 손님도 있습니다. 고작 상품 정보 보는 것에도 보안프로그램을 깔다뇨...


"너 한 명 더 오거나 말거나"라는 배짱인지는 모르겠으나, 손님을 내쫓는 시스템 입니다.

해당 은행과 증권사에 관심을 가지고 홈페이지까지 찾아온 손님을 잡지는 못할 망정 보안프로그램 깔라며 쫓아내는 바보짓은 안 하는게 좋을 것 같습니다.



- 컴퓨터 빠르게, 지저분한 은행 보안프로그램 삭제 방법


ⓒ어른이 성장일기(eoreuni.com) 글을 퍼가지 마시고 공유를 해주세요.
불펌 적발 시 법적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