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둔치주차장 요금 및 둔치주차장에서 국회가는 길

국회 둔치 주차장

국회 내부는 일반인의 주차가 안 된다고 합니다. 국회 포럼 참가 등의 이유로 들어갈 수 없대요. 차는 국회둔치주차장에 대고 걸어가야 한다고 합니다. 검색해 보니 국회둔치주차장에서 국회의원회관까지의 거리가 800m 정도 됩니다. 산책한다고 생각하고 천천히 산들산들 걸어갔음에도 더운 날은 땀이 쏟아졌습니다.


국회둔치주차장에서 국회의원 회관 가는 길

국회 둔치 주차장에서 국회로 가는 길은 찾기가 꽤 쉬웠습니다. 멀리서도 국회의사당이 보여서 그 방향으로 가면 됩니다.


국회 둔치 주차장


차를 주차하고 국회의사당을 바라보면 구름다리 같은 계단이 보입니다. 멀리서는 바로 옆 횡단보도가 안 보였으나, 근처에 가보니 조금 덜 걸을 수 있는 횡단보도도 있었습니다.


국회둔치주차장 앞 횡단보도


2차선 도로라 차가 안 오면 슬쩍 건너는 분들이 많은가 봅니다. 위험하니 반드시 보행자 신호를 눌러서 신호가 바뀐 뒤 건너라는 안내판이 있습니다. 저는 건너편에 서 계신 분이 보행자 작동 신호기를 눌러주신 덕분에 이내 파란불로 바뀌어서 건넜습니다.

횡단보도 건너의 계단은 짧지만 풀내음과 매미소리가 가득한 숲길이었습니다. 아주 짧은 숲 산책로 같았어요.


국회의사당 뒤 횡단보도


계단 위에 올라오니 다시 횡단보도가 있습니다. 그리고 국회 출입구가 보입니다. 국회 둔치 주차장에서 국회 출입구까지는 그리 멀지 않았습니다.


국회 산보

국회에서 본 여의도


보통은 여의도에서 국회를 봤는데 국회의사당을 등지고 앞으로 보이는 여의도 풍경이 근사했습니다.


국회의사당 앞 동상


정치경제 교과서에서 자주 보던 국회의사당 앞 동상을 가까이에서 보자 들떴습니다.



국회는 넓고 길도 좋고 볼거리도 많아 산책하기에 참 좋은 곳이었습니다. 이 날 날이 너무 더웠던 것이 함정이었을 뿐...


둔치 주차장 요금

국회의원회관 입구에서 도장을 찍어 오면 2시간 면제해 주었습니다. 국회의원회관 뿐 아니라 국회 어디든 방문 도장을 찍어오면 2시간 면제라고 합니다. 포럼이나 공청회 등은 5~6시간 정도씩 하는데 고작 2시간 면제인 것에 갸우뚱 했는데 주차 요금이 상당히 저렴합니다.


국회둔치주차장 요금


둔치주차장 요금은 10분에 300원이라 1시간에 1,800원 입니다. 거의 서울시내 주차장 최저요금 일 듯 합니다. 1일 주차는 12,000원이라고 합니다.


국회둔치주차장 영수증


5시간 주차했더니 총 주차요금은 1만원 정도였고, 2시간 할인 4,700원 제외하고 5,700원 결제했습니다. 3시간에 5,700원이면 상당히 저렴한 것 같습니다. 국회 둔치 주차장에 주차하면 어디를 가든 꽤 걸어야 한다는 것, 땡볕에 차를 주차해 차가 뜨끈뜨끈 하다는 단점이 있긴 하나 요금은 저렴해서 좋았습니다.


ⓒ어른이 성장일기(eoreuni.com) 글을 퍼가지 마시고 공유를 해주세요.
불펌 적발 시 법적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